이글루내 구글검색


2015년 해돋이 여행-구리시



음...다른데서는 다 봤다고 하는데 여기서만 못 보다니...ㅠㅠ

연말부터 3군데를 생각했습니다. 

1. 아차산-높고 힘들지만 가장 해가 잘 보이고 뿌듯하다
2. 한강공원-춥지만 그나마 해가 잘 보인다. 
3. 구리타워-안 춥지만 일찍 안가면 해볼 수 있는 자리가 없다. 

아무튼 구리타워의 단점을 생각하지 못하고 구리타워로 향했습니다. 

7시 48분인가 해가 뜬다고 하는데 거의 맞춰서 도착했습니다. 관람하는 그 층이 30층이라고 하니

분당의 40층 아파트는 얼마나 높을까 싶습니다. 

들어가니 사진 동호회에서 커피도 끓여주고 좋습니다. 

그그런데...

그그런데..

해가 안 뜨다니..

안개가 짙게 끼더니 해가 결국 뜨지 않았습니다. 

결국 1월 1일 아침 해를 못 보고 집으로 돌아와 떡국을 먹었습니다. 


오후에는 뭘했나 생각해보니 딱히 한 게 없군요...;;

저녁에 호식이 치킨 말고 새로 생긴 치킨 2마리 시켜 먹었습니다. 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


구글광고